'화양연화 줄거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4.20 화양연화 뜻 줄거리 인물관계도
  • `하이바이마마` 결말에 "권혜주 작가 절필해라"

    그동안 `하이바이 마마`는 본방송이나 유튜브 클립 영상 등을 통해 김태희가 살 것처럼 줄거리를 전개했다. 하지만 결국 김태희가 환생하지 못한... 한편 `하이바이 마마` 재방송은 tvN 등에서 볼 수 있다. `하이바이, 마마!`의 후속작은 유지태와 이보영 주연의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다.

    4시간 전 경기도민일보

  • `하이바이마마` 이재우 커밍아웃+김태희 반전 결말에 `소름`

    경기도민일보, KGDM(사진출처=ⓒtvN) tvN 주말드라마 `하이바이마마`가 여러 파격적인 줄거리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18일 방송된... 한편 '하이바이, 마마'는 내일인 19일 종영한다. '하이바이, 마마'의 후속작은 이보영과 유지태 주연은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다.

    1일 전 경기도민일보

  • [이태원 클라쓰]를 이을 4월 드라마 기대작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 첫방송 4월 18일 tvN 출연진 유지태, 이보영, 박진영, 전소니 줄거리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두 사람 재현과 지수. 중년도 청춘도 아닌 40대, 첫사랑이었던 서로를 만나 다시 한 번 인생의 화양연화를 맞는다. 가장 빛나는 시절의...

    2020.03.27. GQ

  • 드라마 '화양연화' 전소니-박진영 티저 공개 "우리 그때로 돌아갈 수 있을까"

    드라마 '화양연화'는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재현(유지태 분)과 지수(이보영 분)가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하며 그리는 마지막 러브레터를 줄거리로 한다. 화양연화 뜻은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을 의미한다. 혼돈의 1990년대, 뜨거운...

    2020.03.26. 경기도민일보

  •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첫 방송 언제?

    드라마 '화양연화'는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재현(유지태 분)과 

     

  •  

드라마 '화양연화' 인물관계도

 

유지태와 이보영 주연의 tvn의 새 주말드라마(토,일)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 유지태 

 

화양연화 무슨 ? 진서연 임신 “내 인생 화양연화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진서연은 17일 SNS를 통해 이같이 밝히며

화양연화 뜻은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순간을 표현하는 말'이다. 한자로는 花: 꽃 화, 樣: 모양 양, 年: 해 연, 華: 빛날 화의 조합으로 이뤄져 있다.

 

'화양연화'의 뜻과 비슷한 한자 사자성어는? '방탄소년단 '화양연화'에 담긴 줄거리에 '역시'

사자성어 '화양연화'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뜨겁다. '화양연화'의 뜻은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

화양연화(花樣年華) :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


‘당신의 화양연화는 언제입니까?’


이 물음에 선뜻 대답할 수 있는 세대가 있을까.
20대는 늘 아픈 청춘이고,
30대는 답할 시간도 없이 바쁘다.
40대는 되어야 살아온 날들을 돌아볼 수 있을 것 같은데..


‘불혹’은커녕 ‘풍전등화’가 따로 없고..
사춘기 이후로 수십 년 째 ‘질풍노도’다.
많은 것을 이루었기에, 변화와 유혹에 어느 때보다 격렬하게 갈등하고
지친 몸과, 아직은 생생한 감성 사이에서 뼈아프게 갈등한다.
젊음을 소모하며 일해 온 대가로 돌아오는 건,
어딘가 아프고 고장 난 몸과 마음, 사랑하는 사람들과의
예고 없는 이별뿐이다.


20대와 30대라는 꽃 시절 내내, 청춘을 바치며 숨 가쁘게 달렸건만...
여전히 냉혹하고 불확실한 현실들과 마주해야 하는,
어쩌면 가장 눈물겨운 세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심장은 뜨겁게 뛰고,
수십 년을 지나왔건만 계절의 눈부신 변화는 늘 가슴을 설레게 한다.
중년이라고 하기엔 아직 이른, 청춘이라 하기엔 너무 늦어버린 나이.
어쩌면 그들은 ‘나이 든 청춘’ 이다.


이 드라마는,
열정적으로 사랑하고 격렬하게 갈등하는 현재의 주인공들과,
그들이 지나온 빛나는 20대 시절의 이야기를 통해
날마다 흔들리는 나이 든 청춘들,
그리고 그들처럼 사랑하며 성장해갈 어린 청춘들에게,
‘지금 사랑하는 자, 모두 청춘!!’ 이라고 말하는 이야기다.


누군가를 사랑하는 지금 이 순간이,
당신들의 화양연화라고...
지치고 고단한 모든 청춘들에게 건네는, 러브레터다.

 

Posted by 나무-기타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