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현 여자친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5.16 안보현 나이 엄마 아빠 키 고향 여자친구

안보현 나이 엄마 아빠 고향 여자친구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안보현이 어머니와 함께 서울 데이트에 나섰다.
안보현은 17년 만에 고향 부산을 떠나 처음으로 서울자취집에 방문한 어머니를 위해 카페 거리에 방문해 감성적인 분위기를 즐긴 후 한강에서의 자전거를 타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배우 안보현이 15일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엄마와 성수동 카페거리에 이어 한강에서 함께 데이트를 했다. 앞서 저번 방송에서 안보현은 17년만에 어머니를 집으로 초대한 후 성수동 카페 거리와 한강 자전거타기를 하며 데이트를 즐겼다. 안보현은 필름 카메라를 들고 어머니와 함께 사진을 찍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안보현 어머니는 아들의 고생담에 눈물을 흘려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했다.
두사람은한강 유람선에 올랐고 안보현은 처음에 신림동에서 살았고 홍대, 망원동에 살았다”라며 “서울에 아파트가 이렇게 많은데 어떻게 내 집은 하나도 없지 우리 끼리 이런 얘기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이어 아버지한테 월세 보증금 400에 200만원을 빌려 달라고 했는데 안된다고 그랬다 라며 그때 갑자기 돈을 빌려 달라고 하니 돈이 없었겠지 라고 덤덤하게 전했다.이에 안보현 어머니는 마음이, 가슴이 너무 아프다 라며 눈물 흘려 보는 이들을 먹먹하게 했다.
안보현 어머니는 엄마한테 속상하고 아쉬운 거 없었느냐고 아들에게 질문을 던졌고, 안보현은 그런 거 없다. 다 그런 거다고 듬직한 답변을 전했다.

이어 처음 서울 올라왔을 때 명절에 못 내려가지 않았나. 그때 택배 알바를 했는데 힘들었다. 끝나고 집에 왔는데 태풍 때문에 물이 차있더라. 그땐 정말 그냥 내려가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담담하게 당시를 떠올렸다. 어머니는 아들이 아파도 아프다는 이야기를 안 한다. 대충 고생한다는 걸 알고 있었지만, 그렇게까지 고생했다는 건 몰랐다. 괜찮은 부모님을 만났다면 더 쉽게 갔을 텐데 라고 털어놨다.

한편 안보현의 나이는 33세로 어머니가 스무살에 저를 낳으셨다"라고 말했다. 안보현의 말대로라면  어머니의 실제나이는 52세다. 하지만50대 처럼 보이지 않는 외모가 화제가 되었다.배우 안보현 나이도 화제를 모았다.

 


안보현은 1988년생으로 올해 33세이다. 2016년 영화 '히야'로 데뷔한 안보현은 최근 tvN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장근원 역을 맡았다.

Posted by 나무-기타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