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1일 조선일보 손녀의 갑질 녹취록이 공개되자 사회적으로 큰 충격에 빠졌다.



조선일보 손녀 갑질 녹취록은 미디어오늘이 입수해 공개해 사회적 파장을 일으켰다. 녹취록을 제공한 사람은 방상훈 사장의 차남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 가족의 수행원인 김 씨가 제공한것으로 알려졌다.

조선일보 손녀의 녹취록의 내용은 주로 김씨와 조선일보 손녀의  대화와 목소리가 녹음되어 있다.



녹취내용은  방상훈 사장의 손녀가 수행비서인 김 씨에게 “전에 있던 아저씨가 너 보단 더 나은 거 같아” “네 엄마, 아빠가 널 교육을 잘못시켜서 이상했던 거야. 돈도 없어서 가난해서”라는 보통 초등학생이 내뱉을 수 없는 말들이 담겨져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그런데 이 보다 조선일보 손녀가 “아저씨 죽으면 좋겠어. 죽어라”라는 폭언까지해  더 충격을 주고있다.


이사실을 접한 누리꾼들은 하루종일 귀를 의심했다, 클래스가 다른 최연소 슈퍼갑질 이라며 평소에  아이에게 어떻게 교육을 시키길래 10살 밖에 안되는 아이의 입에서 저런 말이 나올 수 있느냐며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조선일보 손녀 논란이 불거지자  조선일보측은 사장 손녀의 갑질 녹취록이 공개된 것에 “부모가 동의하지도 않았는데 미성년자인 아이의 녹취록을 공개해 괴물로 몰아세우는것은 지나친 보도라고 생각한다며 강경한 법적 대응을 검토중임을 밝혔다.


10살 짜리의 조선일보 손녀의 갑질로 인해 피해자와 피해자 가족은 수치스럽고 모멸감을 느끼고 있지만
이번 사건에 대해 조선일보의 방 씨 측은 현재까지 공식 사과나 해명조차 없는 것으로 알려져 향후 이사건의 사회적 파장이 엄청날것으로 보인다.


조선일보 연관검색어 조선일보 손녀,조선일보 신문,조선일보 사장,조선일보 손녀 폭언,조선일보 운전기사 갑질,tv조선 대표 방정오,방정오 이주연,방준오,방상훈,방정오,조희천,방정오 부인,방정오 결혼,방용훈,방정오 딸,방정오 아버지,방정훈디지털 조선일보,방정오 아내,조선일보 운전기사,방씨 일가,조선일보 갑질,디지틀 조선운전기사,장자연,장자연 사건


반응형
Posted by 나무-기타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